상단여백

HOME 우리동네소식 중구
중구, 태화연 오토캠핑장 개장식 개최...본격 운영 시작

울산 중구청이 혁신도시에 위치한 태화저수지 일원에 도심 속 캠핑장인 '태화연 오토캠핑장'을 개장했다.

중구 지역 내 3번째 캠핑장으로 오토캠핑과 캠핑트레일러인 카라반 이용이 가능한데다, 원도심과 불과 10분여 거리에 위치하고, 바로 곁에 저수지까지 자리 잡고 있어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중구청은 8일 오후 3시 중구 태화동 281번지 일원에 조성된 '태화연 오토캠핑장'에서 박성민 중구청장과 정갑윤 국회의원, 시·구의원, 주민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장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에 나섰다.

'태화연 오토캠핑장'은 혁신도시개발에 따른 종가로 개설로 접근성이 좋아진 태화저수지를 주민휴식과 힐링 공간으로 제공하고자 국토교통부 개발제한구역 환경·문화사업 공모에 신청해 2013년 선정됨에 따라 조성이 추진돼 왔다.

전체 5차 계획 가운데 2016년부터 지난해 말까지 32억여원을 투입해 4차 계획까지 마친 '태화연 오토캠핑장'은 전체 9,449㎡ 규모로, 오토캠핑장 41명, 카라반 5면이 조성돼 있다.

또 태화저수지를 둘러싼 740m 길이의 산책로와 휴게 공간, 잔디광장은 물론, 취사장과 샤워장 등의 부대시설도 갖췄다.

이날 개장식은 식전공연과 기념식, 테이프 커팅 순으로 진행됐으며, 이후 참가자들은 카라반 등의 태화연 오토캠핑장 내 시설을 둘러봤다.

태화연 오토캠핑장 사용을 원하는 시민들은 중구청이 운영 중인 입화산 참살이 숲 야영장 홈페이지(camping.junggu.ulsan.kr/)를 통해 사전 예약 후 사용가능하다.

이용 시간은 오후 2시부터 다음날 오전 11시까지로 연중무휴로 운영된다.

비용은 오토캠핑은 비수기의 경우 주말과 공휴일은 하루 1면당 2만5,000원, 캠핑트레일러는 하루 1대에 13만원이며, 평일은 2만원과 11만원이다.

매년 7~8월 성수기의 경우 오토캠핑은 하루 1면당 3만원, 캠핑트레일러는 하루 1대에 15만원으로 전기사용료는 포함이다.

국민기초생활수급자나 1~3급 장애인, 국가유공자, 독립유공자와 참전유공자, 5.18민주유공자와 특수임무유공자, 고엽체후유증 환자와 그 2세 환자, 중구민은 30%, 울산시민은 20% 각각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박성민 중구청장은 "개발제한구역을 활용해 도심 속 가족단위 캠핑장 등을 조성함으로써 우리 중구 주민은 물론, 울산을 찾는 관광객들이 휴식을 즐길 수 있는 또 하나의 쉼터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종가로에서 바로 들어갈 수 있어 접근성이 높은 만큼 많은 분들이 이용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중구청은 이번에 개장한 '태화연 오토캠핑장'을 비롯해 '입화산 참살이숲야영장'과 '황방산 생태야영장'을 완공해 운영 중에 있다.

또 올해 말까지 '태화연 오토캠핑장'의 5차 사업을 마무리하기 위해 18억원을 투입, 캠핑장 내 화장실 맞은편 5,834㎡ 부지에 오토캠핑 20면과 카라반 5면을 추가로 조성하는 등 늘어나는 캠핑족과 가족단위 여행객의 도심 속 휴식처 마련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지유진 기자  yujinifjqmgo@naver.com

<저작권자 © 울산아파트문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